IT의 중심에서

기술은 사람을 행복하게 할 때 가장 가치가 크다.

일 잘하는 방법

파리의 클레오 샤루에 스튜디오의 건물 벽에 새겨진 문구입니다.
1991년에 작업된 건데요. ‘HOW TO WORK HARD’ 10가지 방법입니다.
10개 항목은 다른 직업군에도 한 번씩 눈여겨볼 만한 문구인 것 같습니다.

(Cléo Charuet´s studio 건물 벽, Peter Fischli 와 David Weiss 작품,1991)

(Cléo Charuet´s studio 건물 벽, Peter Fischli 와 David Weiss 작품,1991)

  1. 한 번에 하나씩 하라.
  2. 문제가 뭔지 알아라.
  3. 듣는 법을 배워라.
  4. 질문하는 법을 배워라.
  5. 합리적인 것과 합리적이지 않은 것들을 구별하라.
  6. 피할 수 없을 때는 변화를 받아들여라.
  7. 실수를 인정하라.
  8. 간단하게 말하라.
  9. 침착하라.
  10. 웃어라.

아래 글은 ‘짱구의 무한공간‘ 블로그에서 옮겨온 자료로, 2006년도 SS 인력개발원의 교육자료로 사용된 글입니다.
실무를 직접 담당하는 사람들이라면 한 번쯤 들어두어야 할 내용인 것 같습니다.


※ 출처 : 짱구의 무한공간, 지식경영, 2006.6.15

일 잘하는 방법 1

  1. 업무의 공감대를 확대시켜라.
  2. : 접촉빈도 및 커뮤니케이션 강화
    – 위에서 챙기면 간섭이지만, 아래에서 하면 리더쉽이다.
    – 공감대가 확대되면 그만큼 적군이 줄어든다.

  3. 한 단계 높은 사고를 하라.
  4. – 항상 본인이 하는 일의 전략적인 의미를 음미
    – 큰 그림없이 큰 성과 없다.
    – 입체적이고 복합적인 사고는 당장의 성과에도 영향을 미치지만, 장기적인 업무역량개발에 분명히 필요하다.

  5. Output 중심의 업무
  6. – 최종 Outcome 도 중요하지만, Process Output 이 더 중요하다.
    – 단위 업무의 추진 로드맵을 그리고, 중간 Process 에서 어떤 Output 을 생성해 낼지를 미리 그려보아야 함.

* 중간 Output 을 통한 커뮤니케이션은 새로운 Idea 생성의 좋은 도구이면서, 방향성을 조정하는 도구이자 본인의 업무성과를 확실하게 인식시키는 가장 효과적인 도구임

일 잘하는 방법 2

  1. 상사는 세일즈맨이라고 생각하라.
  2. – 내가 만든 제품(Output)을 상사가 잘 팔아 줘야 내가 성공한다.
    – 내가 직접 파는 것보다 상사가 내 제품을 팔도록 하면 효과는 배가 된다.(상사도 살고, 나도 사는 길)
    – 상사가 잘 팔 수 있도록 포장이나 디자인에도 신경쓰라.

  3. 매력적인 제품을 상사의 손에 쥐어줘라.
  4. – 상사가 주문 생산하는 것에만 주력하지 마라.
    – 상사의 사고를 뛰어 넘는 매력적인 제품을 스스로 개발하라.

  5. 자신만의 Blue Ocean 을 개척하라.
  6. – Red Ocean에서 승부하지 마라.
    – 차별화된 자신만의 강점과 영역을 찾고 개발하라. (다양성이 강점인 시대에 살고 있다.)

일 잘하는 방법 3

  1. Pie 를 키워야 내 몫도 커진다.(조직의 성공이 나의 성공)
  2. 가) 다국적군이 승리팀이 될 수 있는 기초 인프라 : Deep Communication

    나) 최고의 팀 만들기
    : 서로 다름이 경쟁력이 되도록 하라.
    – 자율팀은 일하는 공통의 언어와 프로세스는 공유하되 일은 개별적으로
    – 방식에 있어서는 자율권을 가지고 책임과 권한을 행사할 수 있는 팀.
    – 서로 다름이 상실효과를 만드는 팀 vs 서로 다름이 시너지를 만드는 팀

    다) 최고 팀 만들기
    : 공통의 도구를 가져라.
    – 모든 일의 시작은 로드맵을 그려라. (Communication Tool)
    – 로드맵은 상사와 팀원의 “업무 추진 협약서”
    – 상사는 방향제시에 대한 책임을 지는 것
    – 팀원은 목표관리에 대한 책임을 지는 것

  3. Process Output 으로 성과를 말하라.(Performance Management Tool)
  4. – 상사에게 빈번하게 Output 을 가시적으로 보여 신뢰감을 제공하고
    – 팀원은 스스로 일하는 방식에 대한 자율권을 획득할 수 있음.

  5. 데이터로 일하라(일하는 방법)
  6. – Process Output 을 관리하면 Data 로 일하는 것을 세부적으로 보여줄 수 있다.

  7. Best Performer 는 Best Reporter

일 잘하는 방법 4

  1. 왜 보고서가 중요한가?
  2. 가) 시작이 반이라고 한다. 첫 단추가 잘 꿰어져야 한다.
    – 여기에 기획 보고서의 중요성이 있다.
    – 조직 내 정확한 커뮤니케이션 도구이자 일에 있어서의 쌍반간 약속어음

    나) 모든 일은 끝 마무리가 잘 되어야 한다.
    – 여기서 ‘보고서’의 의미가 있다.
    – 몇 페이지의 보고서가 몇 달, 수십 명의 노력을 보석으로 만들기도 하고 그저 그런 평범한 것으로 만들기도 한다.
    말로 해야 할 것과 글/자료로 해야 할 것이 따로 있다.

  3. 6하 원칙만 제대로 적용할 수 있으면 90% 수준은 된다.
  4. – Why-What-How-When-Where-Who 를 세 번만 생각하라
    – 거의 대부분의 회사업무는 6하 원칙의 범위 내에 있다.
    특히 Why-What-How는 열번을 반복하라.

  5. 지극한 ‘배려’가 스며 있는 보고서가 최상이다.
  6. 가) 철저히 보고 받는 상대방의 입장과 눈높이에 맞추어 작성하라.
    – 무엇이 궁금할까? 무엇이 관심일까?

    나) 있는 만큼만 표현하라.
    – 불필요한 수식어나 과도한 어필은 스스로의 신뢰도를 손상시키는 행위

    다) 보고서를 작성하기 전에, 작성한 후에 스스로 대화하듯이 읽어보라.
    – 물 흐르듯이 이야기가 풀려가면 OK, 아니면 재구성이 필요

Advertisements

일 잘하는 방법”에 대한 1개의 댓글

  1. 핑백: Tweets that mention 일 잘하는 방법 | Subokim's Blog -- Topsy.com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

정보

이 엔트리는 2010년 6월 30일에 님이 개발팀과 프로젝트, 개발자의 삶에 게시하였으며 , 태그가 지정되었습니다.

내비게이션

누적 조회수

  • 956,079 Visits

페이스북 페이지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