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의 중심에서

기술은 사람을 행복하게 할 때 가장 아름다워진다.

API를 제품처럼 다루어야 하는 이유

API 전문기업인 Mashery에서 재미난 주제를 블로깅하기 시작했네요.
API를 하나의 제품으로 보고 접근해야 한다는 것입니다.
즉, 한번 개발해 놓고 끝나는 것이 아니라, API도 시장과 기술의 변화에 따라 LifeCycle을 관리해야 한다는 주장입니다.
이를 위해 전문 컨설팅 팀을 운용하는 것도 흥미롭습니다.

API라는 것이 우리나라도 비슷하게 시작을 했지만, 단순한 SI로 풀려가는 국내현황과 달리 사업적으로도 전문화되고 고도화되어가는 접근이 부러울 따름입니다.
그만큼 API를 이용해서 시장가치를 만들어내는 기업이 많다는 뜻이겠죠?

(주기율표로 표현한 Google API와 개발자 제품들)

(주기율표로 표현한 Google API와 개발자 제품들)


※ 원문 : Mashery Blog, Why you should treat your API like a product
※ 글쓴이: Sasha Kamenetska, 06/04/2013

우리는 매셔리에서 API 관리를 전문적으로 하고 있습니다.
즉, 우리에게 API는 상품처럼 다루어진다는 것을 의미합니다.
이것은 명백히 보이는 어떤 것은 아닙니다.
하나의 API는 모호해보이는 프로그램 한 조각처럼 보일 수도 있습니다.
하지만, 적절히 다룰 수만 있다면 그것은 강력한 기술요소 이거나, 강력한 비즈니스 도구일 수 있습니다.
이 주제를 전반적으로 이야기하기 위해, 우리는 “상품으로서의 API” 블로그 시리즈를 연재할 생각입니다. 이 글이 그 첫번째 글입니다.

API는 데이터와 서비스를 공유하기 위해, 컨텐츠를 소비하기 쉬운 형태로 만들어줍니다.
그래서 그 영향권을 넓히고, 제휴협력을 더 용이하게 하고, 새로운 수익채널들을 만들 수 있게 합니다.
그러나, 이런 결과를 얻기 위해서 API는 파트너나 내부 유저들의 기술적 요구사항들 뿐 아니라, 사업적 전략적 목표와도 매우 잘 맞추어져 있어야 합니다.

API는 수많은 일을 가능하게 하거나 많은 잠재고객을 확보하게 함으로써, 사업목표의 달성에 기여할 수 있음을 깨달아야 합니다.
만일 당신이 고객이 원하는 기능들을 만들었다면, 그 기능이 API 로 제공되거나 프로모션 되는 것이 매우 필요합니다. – 즉, API 도 일반적인 제품처럼 취급될 수 있습니다.

기술적 관점에서, API를 제품으로 취급한다는 것은 버전관리나 유통, 패키징 등에서 Lifecycle 을 다른 소프트웨어 제품처럼 동일하게 관리한다는 것을 의미합니다.
사업적 관점에서는 ROI 목표나 API 마케팅 계획과 더불어 (API에 대한) 시장분석도 필요합니다.
하지만, 고객에게 필요한 것을 제공하기 위해서는 기술적, 사업적 관점을 함께 고려해야 합니다.
이런 모든 요소들이 모여서 API 에 대한 제품 로드맵을 만들어 냅니다.

우리는 회사가 훌륭한 결과를 기대하며 API를 런칭하고는 이후에 거의 지원이 없는 상황을 아주 많이 보아왔습니다.
이런 API들의 공통된 특징은 API 에 대한 목표도 없고, 계획도 없다는 점이다.
거의 모든 API 제품들이 이런 환경에 있습니다.

API를 만들고 난 후, 후속 지원 없이 성공하기를 기대하는 것은 넌센스라는 것을 깨달을 필요가 있습니다.
몇 몇 회사들은 이것을 이해하고, 성공적으로 꾸준히 API를 관리해 왔습니다.
Aetna, TomTom, CapitalOne과 같은 회사들은 그들의 브랜드를 널리 알리고, 새로운 파트너들을 모으고, 새로운 수익원을 만들기 위해 효과적으로 API를 이용해 왔습니다.
그들은 API에 대해 매우 신경을 써서 하나의 자기 회사 제품처럼 다루었습니다.

자 이제, API를 제품으로 다루어야 하는 이유를 알았으니, 어디서부터 시작해야 할까요?

API를 계획하고, 설계하고, 구현하는데는 몇가지 핵심 단계가 있습니다.
API를 이용해서 어떤 데이터를 보여줄 것인지, 누구에게 제공할 것인지, ROI 목표가 무엇인지, 수익실현을 위해 목표에 어떻게 다가갈 것인지 등등을 결정할 필요가 있습니다.
만일 이 단계에서 도움이 필요하다면, 우리의 전략 서비스팀이 도와줄 수 있습니다.
즉, 로드맵을 그릴 수 있다는 뜻입니다.

이 블로그는 많은 이슈들과 이 문제를 위해 몇달 동안 매주 연재를 할 예정입니다.
자, 이제 API 제품화를 시작해볼까요?

API를 제품처럼 다루어야 하는 이유”에 대한 2개의 댓글

  1. 배 성혁
    2013년 6월 17일

    계약이 몸에 밴 사회와 두리뭉실이 몸에 밴 사회의 차이

    • subokim
      2013년 6월 17일

      좋아요~ :-)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

정보

이 엔트리는 2013년 6월 17일에 님이 API와 기술, 번역글, 스타트업에 게시하였으며 , , , , 태그가 지정되었습니다.

내비게이션

누적 조회수

  • 931,358 Visits

페이스북 페이지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